보도자료

창립 45주년을 이끌어 온 힘! 선진, 임직원 역량 강화 교육 박차

  • 2018-05-16
  • 관리자

경영 수업에서 글로벌 R&D 교육까지, 교육으로 만드는 탄탄한 기업 인프라
창립 45주년을 이끌어 온 힘! 선진, 임직원 역량 강화 교육 박차
- 과장급 실무자의 5개월 간의 경영수업 ‘Young MBA’… 국내에 드문 실무직원 경영 수업 
- 5개국 R&D 담당자 모이는 ‘2018 글로벌 이노베이션 워크샵’으로 전 법인의 역량 강화 도모   

 

[선진 보도사진 2] 창립 45주년을 이끌어온 힘! 선진, 임직원 역량 강화 교육 박차_선진 Young MBA.jpg

 

[선진 보도사진 1] 창립 45주년을 이끌어온 힘! 선진, 임직원 역량 강화 교육 박차_선진 2018 Global Innovation Workshop.jpg


스마트 축산식품 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이 창립 45주년을 맞아 새로운 발전 원동력 창출 및 임직원 역량 강화를 위한 적극적인 교육 투자에 나선다. 이러한 투자 활동의 시작으로 선진은 이번 달부터 약 5개월 간 진행되는 과장급 직원 대상 경영교육 ‘선진 Young MBA’, 글로벌 핵심 R&D 혁신 교육 과정인 ‘2018 Global Innovation Workshop’을 개최한다.


선진 ‘Young MBA’는 국내에 드물게 ‘실무자급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특별한 경영 교육이다. 빠르게 변화하는 현대 시장 환경에 맞춰 실무 직원들부터 경영 감각을 익히는 한편, 미래 선진을 이끌어나갈 전문 경영인을 양성하기 위한 과정이며, 전문가 초빙 강좌 및 코칭 프로그램, 실제 경영 프로젝트 시뮬레이션 프로그램과 모의 MBA 등으로 구성된 본격 경영 수업이다.


선진은 매년 과장급 대상 ‘Young MBA’를 의무 교육으로 진행하고 있다. 업계에서도 실무자급 직원 대상으로 MBA 수업을 의무화한 사례는 드물다. 이는 45년간, 철저하게 실무 중심의 리더를 선출해 온 선진의 기업문화, 그리고 선진을 향후 이끌어 나갈 경영자를 한 발 앞서 양성하고자 하는 경영 이념에서 비롯되었다. 이미 부장급 대상으로 운영 중인 ‘Star MBA’ 과정과 함께 선진의 인재육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15일부터 개최되는 선진의 ‘Global Innovation Workshop’은 한국, 중국, 필리핀, 베트남, 미얀마 총 5개국에 있는 선진의 각 국가 법인 R&D 담당자가 한자리에 모이는 자리다. 총 20여 명이 참석하는 워크샵은 4일 간 양돈, 양계, 축우 등 축종별 R&D 과제, 사료 및 생산품 품질관리 등 공통 부문 R&D 과제에 대한 열띤 토론과 정보 공유가 진행될 계획이다.


선진의 글로벌 사업부문은 매년 약 30%대의 가파른 성장을 구가하고 있다. 이번 워크샵은 글로벌 성장세에 날개를 달아 줄 R&D 인력의 정기 교류를 통해, 각 사업 법인 간 정보 및 기술 격차를 획기적으로 줄이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특히 아직 영세한 구조의 축산업이 남아 있는 동남아 지역에 특화된 축산 기술 개발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선진 이범권 총괄사장은 “스마트팜, 동물복지 등 업계의 빠른 기술변화에 적절히 대처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생각하고 결정할 수 있는 역량과 문제를 인식하고 과제화 하는 역량을 지닌 인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선진은 더욱 공격적인 인재 투자를 통해, 직원 개인의 발전과 기업의 미래 성장을 모두 충족하는 新 리더 발굴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