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글로벌 시장의 새로운 동력 마련 선진, 베트남 4번째 사료 공장 완공

  • 2018-11-22
  • 관리자

글로벌 시장의 새로운 동력 마련

선진, 베트남 4번째 사료 공장 완공
- 베트남 하남(Ha Nam)지역에 월 30,000톤 사료 생산 가능한 최대급 공장 설립
- 연간 생산량 80만 톤 달성… 베트남 프리미엄 사료 시장 공략 나설 것

 

11.jpg


스마트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은 최근 선진의 베트남 4번째 공장인 ‘선진 하남 사료 공장’의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21일(수) 밝혔다.


선진은 베트남 하남성 킴방 동방4공단 산업단지에 약 1,900만 달러를 투자하여 선진 하남 공장을 준공했다. 약 14,000평의 부지에 세워진 선진 하남 공장은 월 30,000톤의 사료 생산이 가능한 최대급 규모의 공장이다. 주력 제품은 양돈 사료이며, 국내 공장 수준의 현대화, 스마트화된 공장설비를 통해 점차 확장되고 있는 베트남의 프리미엄 사료 시장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준공식에는 하림 그룹 김홍국 회장을 비롯, 김도현 주베트남 한국대사, 이범권 총괄사장 등 한국 인사와 더불어, 베트남 국회의원 및 농림부 축산국장 등 현지 요직 인물들이 방문하여 성황을 이뤘다. 또한, 최근 베트남의 국민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영상 축사를 보내는 등 다양한 화제를 낳으며 현지 뉴스 및 매스컴에서 큰 화제가 되기도 하였다. 


이번 공장 준공으로 선진은 베트남에서만 연 80만 톤의 사료 생산 능력을 갖추게 되었다. 특히 남부에 2개, 북부에 2개 생산 기지를 보유하며, 선진은 남북으로 긴 베트남의 지리적 여건을 극복할 생산/유통 라인을 완성하였다.    


선진 이범권 총괄사장은 “베트남의 폭발적인 국가 성장세와 맞물려, 선진 베트남도 더욱 빠르게 성장해 나갈 것이라 전망한다. 이번 공장 준공은 그 퀀텀 점프(Quantum Jump)의 계기가 될 것”이라며 “선진에보여준 베트남 국민의 높은 호의에 부응하여, 현지인과 함께 발전해 나가는 글로벌 상생 기업의 가치도 잊지 않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2004년 첫 발을 딛은 선진 베트남 법인은 연평균 20% 이상의 폭발적인 매출 신장을 기록하며 지속 성장해나가고 있다. 선진은 앞으로 사료 부문의 성장을 바탕으로 가축 생산, 가공, 판매 등 계열화 분야로 적극적인 사업 확장을 준비 중이며, 동시에 한국의 선진 축산 기술을 베트남에 전수하는 상생 경영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