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선진, 대리급 사원을 위한 ‘2019 레이지 미팅’ 개최

  • 2019-06-25
  • 관리자

선진, 대리급 사원을 위한  ‘2019 레이지 미팅’ 개최
- ‘실무의 중심’ 대리들의 자유로운 의견 펼치는 ‘거침없는(Rage)’ 소통 행사 
- 매년 새로운 행사 컨셉으로 호평… 더욱 자유로운 사내 소통 위해 지속 활성화할 것


[선진 보도자료] 선진, 대리급 사원의 창의적 리더십 고취하는 ‘2019 레이지 미팅’ 개최.jpg

 

스마트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이 지난 21일(금) 5년차 대리들의 초급관리자 리더십 강화 캠프 ‘2019 레이지(RAGE) 미팅’을 개최했다.


선진 레이지 미팅은 입사 5년차의 초급 관리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선진만의 독특한 소통 행사이다. 레이지(Rage) 미팅은 ‘혁명적인 세대(Revolution + Age)’를 축약한 표현으로 젊은 대리들이 혁신적인 의견을 나누는 미팅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이러한 취지에 맞게 레이지 미팅에서는 자신의 생각을 제한없이 자유롭게 펼치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제안 의견은 사내 시스템과 업무 체계 개선에 활용되어 경영효율 개선에 이바지하고 있다.


특히 선진 레이지 미팅은 더욱 자유로운 소통을 돕고자 캠핑, 루프탑 파티 등 매년 다양한 컨셉으로 행사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 컨셉은 회사의 경영방침을 주제로 유튜브 동영상을 직접 만들어보며 디지털 혁신 마인드를 함양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다양한 에피소드를 소재로 재치 있는 영상을 제작해보며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회사에 대한 의견을 개진하였다. 이 밖에도 자연 속에서 바비큐 파티를 즐기며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선진 이범권 총괄사장은 “직원들의 창의적 아이디어와 넘치는 열정이 담긴 영상을 보며 솔직한 의견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혁신적 사고와 열정을 회사 내에서도 자유롭게 펼칠 수 있도록 소통의 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