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선진X옥스포드, ‘선진농장’으로 만드는 나만의 스마트팜

  • 2021-08-25
  • 관리자
선진X옥스포드, ‘선진농장’으로 만드는 
나만의 스마트팜

- 선진X옥스포드 콜라보레이션 공식 브랜드 굿즈 '선진농장' 제작
- '선진농장' 세트 통해 생소할 수 있는 축산업 이해, 관심 높여
- 공식 SNS 채녈과 선진팜 통해 다양한 이벤트 진행


/upload/cheditor/[선진_참고사진1] 선진X옥스포드 콜라보레이션 '선진농장'.jpg



스마트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 국내 대표 블록 완구업체 옥스포드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하여 공식 브랜드 굿즈 선진농장을 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선진의 공식 브랜드 굿즈 선진농장은 일반인들이 쉽게 현장을 접할 수 없는 축산농장에 대한 이해를 돕고 흥미를 높이기 위해 제작했다. 선진농장은 로봇 등 ICT 기술이 융합된 스마트 농장의 모습을 생동감 있게 구현하였다. 자동으로 사료가 제공되는 시스템과 동물의 불편함을 해소하는 장치 등의 요소가 눈에 띈다. 특히, 소들의 꾸준한 사료 섭취를 돕는 애그리로보텍의 사료푸셔 로봇 유노’(Juno)가 미니어처로 제작되어 귀여움을 더한다.

실제로 국내에 다양하게 적용되고 있는 축산ICT의 모습을 사실감 있게 표현하여 발전된 축산업 환경을 느껴볼 수 있다. 선진은 과거 노동집약적이고 경험에 의존해왔던 기존 축산업이 ICT 기술 융합을 통하여 미래형 스마트팜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전개하고 있다.

선진의 브랜드 굿즈 선진농장은 선진의 공식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등 SNS 채널에서 다양한 소통 이벤트로 고객들과 만남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선진의 온오프라인 프레시 스토어 선진팜(대표이사 김기영)에서도 다양한 고객 프로모션을 통해 나만의 스마트팜인 선진농장을 증정할 계획이다.

농장에서부터 사료, 식육과 육가공식품의 생산과 유통 등 축산식품의 전 영역에서 비즈니즈를 전개하고 있는 선진은 축산업의 가치를 소비자들과 소통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진행하고 있다. 항상 생활 속 식탁에서 마주하는 육류와 축산식품의 근간이 되는 축산업에 대한 이미지 제고와 바른 이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대표적인 활동을 살펴보면 지난 6서울 강동구 둔촌동 서울사무소에 오픈한 선진 ‘#오름을 찾아볼 수 있다. 선진 #오름은 자연에서 온 감동을 고객의 식탁으로 연결하는 이야기를 담은 복합문화공간이다.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간단한 게임을 통하여 돼지고기 부위 추천 등 다양한 체험형 콘텐츠를 제공한다. 벽면을 가득 채운 대형 LED ‘인터렉티브 월’(Interactive Wall)을 통해 나만의 동물과 메시지로 농장을 채워볼 수 있다. 또한, 국내 다양한 작가의 갤러리도 전시하여 문화를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선진의 복합문화공간 #오름에는 다양한 볼거리뿐만 아니라 선진포크한돈을 포함한 다양한 선진과 하림그룹의 맛있는 식품과 크리스피빠따 등 차별화된 즉석조리 메뉴를 제공하는 선진팜도 입점해 지역 주민들의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선진 이범권 총괄사장은 선진 브랜드 굿즈 선진농장은 일반인에게 생소한 요즘 시대의 스마트한 축산 환경을 쉽고 재미있게 느낄 수 있도록 제작했다이번 콜라보레이션으로 많은 사람들이 축산업을 친근한 산업으로 느껴질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