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 동해안 산불 피해 복구 성금 5000만원 기부

  • 2022-03-24
  • 관리자

선진, 동해안 산불 피해 이웃에 5000만원 성금 기부


피해 복구와 지역 주민 위해 성금 전달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미션 아래 지역 사회공헌활동 




/upload/cheditor/선진_CI.jpg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은 경상북도 울진과 강원도 강릉·삼척 등 동해안 산불 피해 복구와 지역 주민 지원을 위해 성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기부금은 농산어촌 지역 피해발생에 신속한 지원체계를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을 통해 전달되며 지자체에 구호 물품 구매와 산불피해지역 농산어촌 주민 지원에 활용될 예정이다.

지난 4일 발생한 역대 최장기 산불인 동해안 산불은 열흘간 지속됐다. 이번 산불로 인한 피해면적은 2만여 핵타르로 서울 전체 면적의 3분의 1에 해당한다. 정부는 경북 울진군과 강원 삼척시, 강릉시, 동해시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이범권 선진 총괄사장는 “역대 최대 규모의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께 깊은 위로를 전한다”며 “선진의 지원금이 조금이나마 지역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선진은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이라는 기업 미션 아래 전국 사업소가 위치한 지역을 중심으로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선진 서울사무소가 위치한 강동구로부터 모범 구민 표창을 수상했고 지난 1월에는 선진한마을 단양 GGP가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과 취약계층에게 후원물품을 전달한 바 있다.